오늘은 그만보기 닫기

Please wait...

뉴스

도윤, 신곡 ‘이쁘이’, 장윤정-박현빈 잇는 성인가요 스타 ‘예약’ 2018-11-12

가창력과 외모 그리고 유쾌한 입담까지 갖춘 트로트계의 신성 도윤이 성인 가요계 시장에 신바람을 불러 일으킬 주인공으로 주목 받고 있다. 그는 지난 24일 디지털 싱글 앨범 ‘이쁘이’를 발매하고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했다.

 
성인 가요 시장에 출사표를 던진 도윤이지만 그는 오랜 시간 동안 인디신에서 활동해 온 실력파 가수다. 지금은 트로트에 집중하고 있지만 헤비메탈 뿐만 아니라 발라드, 포크 등 장르를 가라지 않는 올라운드 뮤지션으로 성인 가요계 관계자들 사이에 정평이 나 있다.
 
 
 
무엇보다 4옥타브르를 넘나드는 음역대와 진한 감성까지 갖추고 있어 성인 가요 시장에선 장윤정 박현빈을 이을 초대형 스타로 기대를 모으는 중이다.
 
우선 거물급 작곡가들도 도윤의 이번 앨범을 주목하고 있다. 록그룹 ‘버즈’ 메인 프로듀서로 활동하며 록음악계 큰형님으로 불리는 이상준 작곡가, 그리고 임재범의 히트곡 ‘낙인’과 오리콘차트 1위에 올랐던 장근석의 ‘렛미크라이’ 등을 만든 김종천 작곡가도 도윤의 가창력과 끼를 높게 평가했다. 
 
‘이쁘이’를 들은 이상준 작곡가는 “전체적으로 남자다움과 부드러움이 섞여 곡의 역동성을 극대화시켰다”며 “기존 트로트에서 느끼지 못했던 묘한 매력과 중독성 있는 곡”이라고 평가했다.
 
도윤은 “한 여자를 향한 남자의 진심이 담긴 가사는 잔잔한 감동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며 “항상 노력하고 겸손한 자세로 임하는 가수가 되겠다”고 다짐했다.